최종편집) 2019-03-19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후원안내 개인정보보호 콘텐츠
사업영역 | 도민제보 | 취재요청 | 도민기자신청 | 광고문의
 
뉴스룸
전국핫뉴스
경기뉴스
경기의회뉴스
성남뉴스
용인뉴스
수원뉴스
과천뉴스
광주,하남뉴스
안양,의왕,군포뉴스
안성,평택뉴스
화성,오산뉴스
여주,이천
양평,가평뉴스
여론광장
정치뉴스
칼럼&사설
핫이슈
인사이드
창간축하 글모음
미담소식
베트남소식
경기문화역사
인사동정
화제의 인물
기자탐방
영화&미디어
행사안내
가볼만한 곳
오피니언
기자수첩
독자기고
자유게시판
2019-03-14 오전 10:07:15 입력 뉴스 > 경기뉴스

비밀창고 갖추고, 병행수입이라 속이고 … 경기도, 짝퉁 판매업자 17명 형사입건



짝퉁 제품을 비밀창고까지 마련해 놓고 팔거나 병행수입품으로 속여 팔아 부당한 이득을 취한 판매업자들이 경기도 수사에 무더기로 적발됐다. 


경기도 공정특별사법경찰단(이하 특사경)은 지난달 11일부터 22일까지 수원시 중심상가, 성남시 판교 주변 등 8개 시 10개 지역에서 위조상품, 이른바 짝퉁 제품에 대한 제조와 판매 행위를 집중 수사한 결과 17명을 상표법 위반 혐의로 형사입건하고 523점 6억3천만 원 상당의 물건을 압수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수사는 특사경 소속 수사관 20명으로 구성된 5개반과 BPS(Brand Protection Service, 명품 감별 전문업체)를 투입해 진행했다.


적발된 유명브랜드 위조상품은 가방 228점, 의류 103점, 지갑 76점, 귀걸이 27점, 스카프 11점, 기타 78점 이었으며 상표별로는 루이비통이 140점으로 가장 많았고 구찌, 샤넬, 버버리도 각각 109점, 84점, 46점으로 나타났다.


대부분의 위조상품은 접합 및 인쇄상태, 마무리 작업 등이 매우 불량하고 정품대비 브랜드 로고 및 라벨의 위치와 디자인이 부분적으로 달랐다. 또, 정품임을 증명할 수 있는 태그가 없으며, 부착 위치나 기재내용도 정품과 달랐지만 자세히 봐야 알 수 있는 것들이어서 소비자를 현혹시켰다고 도 특사경은 설명했다.


주요 적발사례를 살펴보면, 평택시 A업소는 매장과 비밀통로로 연결된 비밀창고를 갖추고 정품가격 400만 원 상당의 짝퉁 샤넬 가방과 정품가격 150만 원 상당의 짝퉁 프라다 가방 등 219점을 판매 목적으로 보관하다 적발됐다.


성남시 B업소는 짝퉁제품을 정품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하면서 소비자의 의심을 피하기 위해 병행수입품으로 위장하거나 할인행사 등의 수법을  사용했다.


수원시 광교지구의 C업소는 중국에서 제조한 위조 상품에 유명브랜드 라벨을 붙인 의류제품을 판매했으며, 고양시 일산의 D업소는 정품가격 200만 원 상당의 짝퉁 버버리 의류 제품을 100만 원에 판매했다.


경기도 특사경은 입건된 17명에 대해 신속히 수사를 진행한 후 압수물과 함께 검찰에 송치할 방침이다. 상표권·전용사용권을 침해하면 관련법에   따라 ‘7년 이하 징역 또는 1억 원 이하 벌금’ 처벌을 받게 된다.


김영수 경기도 공정특별사법경찰단장은 “경기도내에서는 위조상품이 발붙이지 못하도록 하겠다”면서 “5월에는 온라인 유통과 서민 건강을 위협하는 짝퉁 건강식품 등을 대상으로 집중 수사를 하겠다”고 말했다.

이차연 편집부(ch30491@naver.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여주시, ‘제3회 여주흥..

"여주시, 수변 구..

광주시 남종면 새마을..

오로나 엘리베이터

서울지방 국토 관리청이..

용인시, “반도체 클러..

성남시 관제공역 내 드..

광주 남한산성문화제 ..

안성맞춤남사당바우덕..

【인터뷰】더불더민주당..


방문자수
  전체방문 : 146,408,332
  어제접속 : 34,723
  오늘접속 : 28,018
경기남부인터넷신문 |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불정로179(정자동 정든마을)208-1204 | 용인시 기흥구 강남동로 114번길 6(상하동,예원빌딩)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인터넷신문 등록일 2010. 3. 30 | 등록번호 경기아00289호
편집.발행인 : 이차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차연
E-mail:gninewsn@daum.net,ch30491@naver.com|문의 010 8710 2109,031-284-1458 팩스0504 088 2109
Copyright by gni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