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6 (화)

  • 구름많음동두천 8.1℃
  • 맑음강릉 11.4℃
  • 구름조금서울 10.6℃
  • 구름조금대전 9.0℃
  • 구름많음대구 11.7℃
  • 구름많음울산 10.9℃
  • 맑음광주 10.9℃
  • 맑음부산 15.1℃
  • 구름조금고창 9.6℃
  • 제주 13.6℃
  • 구름조금강화 8.2℃
  • 구름많음보은 10.6℃
  • 구름많음금산 9.7℃
  • 흐림강진군 12.0℃
  • 구름많음경주시 12.0℃
  • 맑음거제 14.3℃
기상청 제공

의왕시, 내손다구역 재개발사업 관리처분계획인가로 주택수급 불균형 해소 기대

내손다구역 재개발정비구역 거주자 10월부터 이주 시작

 

(경기남부인터넷신문) 최근 의왕시 내손다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에 대한 관리처분계획이 인가됨에 따라 지역 주택수급 불균형 해소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내손다구역 조합의 관리처분계획인가 신청에 대한 한국감정원의 타당성검증 과정을 거쳐 마침내 지난 6월 12일 내손다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에 대한 관리처분계획이 인가를 받았다.

내손다구역은 1985년에 포일지구 단독주택지개발로 조성됐으나, 다가구주택 및 다세대주택의 건축 등으로 노후주택이 밀집된 주거환경이 열악한 노후·불량 주택지역으로서, 정비구역 내 현재 2,810세대에 7,298명이 거주하고 있다.

내손다구역 재개발사업은 시에서 2011년 6월 정비구역지정을 고시한 이후 2014년 7월 조합설립인가, 2018년 4월 사업시행인가를 거쳐 최종적으로 지난 6월 관리처분계획 인가를 받아 재개발 정비사업에 필요한 모든 행정적 절차를 완료했다.

내손다구역 정우조 조합장은“이번에 관리처분계획이 인가됨에 따라 HUG주택도시보증공사의 보증서 발행을 위한 협의, 토지등소유자 이주비와 현금청산자 등에 대한 보상비 마련을 위해 금융회사와 협의 중에 있으며, 협의가 완료되면 올해 10월부터 이주를 시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그동안 의왕시는 올해 2월부터 본격적으로 입주가 시작된 백운밸리지구에 약 3,000세대, 부곡 장안지구 1,076세대, 오전동 서해그랑블 536세대 등 총 4,500여 세대가 한꺼번에 입주를 시작해 일시적인 공급 과잉과 9.13 부동산 종합대책 여파로 전세가격이 도내 평균보다 높은 약 25%의 하락률을 보였다.

시는 재개발에 필요한 내손초등학교 증축 등 학생배치계획에 대한 협의가 지연되자 이에 대한 긴급한 대책회의를 갖는 등 적극적인 업무 추진을 통해 관리처분계획 인가가 조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발빠른 노력을 기울여 왔다.

김상돈 의왕시장은“내손다구역의 기존 2,810세대가 오는 10월부터 이주하게 되면 그동안 장안지구와 백운밸리, 포일센트럴푸르지오 아파트 등 대규모 아파트 입주로 인한 관내 주택수급 불균형 문제가 해소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새롭게 건설되는 내손다구역 주택재개발구역은 지하4층, 지상 최고 29층에 19개 동 2,633세대 규모의 아파트가 들어서게 되며, 2021년 1월에 공사를 착수해 2023년 10월에 준공 입주한다는 계획이다.

이 중 조합원들에게는 1,583세대가 공급되며, 나머지 898세대는 일반 공급할 계획이다. 또한, 임대주택 132세대는 정비구역지정 3개월 전부터 거주하고 있는 세입자 등에게 공급되며, 보류지는 20세대를 보유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