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9 (목)

  • 맑음동두천 14.3℃
  • 맑음강릉 20.9℃
  • 맑음서울 16.8℃
  • 구름조금대전 19.2℃
  • 구름많음대구 19.4℃
  • 구름많음울산 19.6℃
  • 흐림광주 17.0℃
  • 구름많음부산 19.9℃
  • 흐림고창 18.0℃
  • 흐림제주 18.5℃
  • 구름조금강화 15.7℃
  • 구름조금보은 13.0℃
  • 구름많음금산 13.5℃
  • 흐림강진군 13.0℃
  • 구름많음경주시 16.2℃
  • 구름많음거제 17.9℃
기상청 제공

김용남 수원시장 후보, “수원 삼성선 신설로 고질적인 교통 정체 해결하겠다”

URL복사

- 광교중앙역~원천역~영통구청·수원삼성역(신설)~권곡사거리역(신설)~세류역 연결

 

김용남 국민의힘 수원특례시장 후보는 14일, 매일 수원의 44개동을 하나씩 찾아가는 포(4)동 포(4)동 캠프의 40번째 지역으로 수원특례시 영통구 영통2동에 일일캠프를 차려 시민들과 간담회를 진행했다.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시민들은 대단지 아파트가 많아지면서 기존의 교통 체계로는 교통 체증을 해소할 수 없다며 해결 방안을 요청했다.

 

김용남 후보는 “지속적인 도시 환경 변화로 교통 문제가 매우 심각한 상황”이라며 “‘수원 삼성선’ 신설로 지역 간 균형 발전과 접근성 향상은 물론 수원의 고질적인 교통 정체를 해결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김 후보는 “신도시와 구도심을 연결하는 남북철도망 구축 사업에 ‘수원 삼성선’을 신설하고, 삼성전자 본사에서부터 3기 신도시로 지정된 화성시 진안 신도시까지도 지하철을 연결해 수원 교통을 혁신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이어 수원 삼성선의 노선을 광교중앙역~원천역~영통구청·수원삼성역(신설)~권곡사거리역(신설)~세류역으로 연결할 계획임을 설명하며, “수원에는 세계적인 기업인 삼성전자 본사와 삼성전자 주변에 있는 많은 기업들이 있어 출·퇴근하는 많은 시민들의 교통편의를 위해 영통구청·수원삼성역(가칭)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끝으로 김용남 후보는 “광역교통망은 수원시 단독으로 할 수 없다”며 “시장에 당선 즉시 어제 국토부 장관으로 취임한 원희룡 장관을 만나 수원시 교통 현안을 논의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김용남 후보는 원희룡 국토부 장관과 사법연수원 24기 동기로 검사 생활을 함께 했고, 대통령선거에서 함께 활동하는 등 오랜 인연을 갖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