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4 (화)

  • 흐림동두천 15.0℃
  • 흐림강릉 14.0℃
  • 흐림서울 16.4℃
  • 흐림대전 17.1℃
  • 흐림대구 16.0℃
  • 흐림울산 16.1℃
  • 흐림광주 16.5℃
  • 흐림부산 17.3℃
  • 흐림고창 15.5℃
  • 흐림제주 18.9℃
  • 구름많음강화 13.7℃
  • 흐림보은 16.7℃
  • 흐림금산 16.5℃
  • 흐림강진군 16.9℃
  • 구름많음경주시 14.9℃
  • 구름많음거제 19.4℃
기상청 제공

정치뉴스

김경일 파주시장, 국회 예결위원장에 국비확보 협력 요청

9월 22일 우원식 국회 예결위원장과 면담

 

(중부시사신문) 김경일 파주시장이 22일 우원식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장을 만나 2023년 파주시 주요사업에 대한 국비 지원 필요성을 설명하고 국회의 적극적인 협력을 요청했다.


이날 김 시장은 우 위원장에게 ▲국지도78호선(용미-신산) 도로 확포장 ▲국지도78호선(문산-법원) 도로 확포장 등 2개 사업에 대한 신규사업 확정 건의와 함께 ▲용미 하수관로 정비 49억 원 ▲장곡리 하수관로 정비 115억 원 ▲캠프하우즈 도로 개설 40억 ▲반다비 국민체육센터 건립 15억 원 ▲그린뉴딜 지중화 사업(연풍리, 법원리) 28억 원 등 5개 사업에 대한 국비 248억 원 지원을 건의했다.


김 시장은 상습 병목현상 및 교통정체로 인한 지역 주민 불편 해소, 증가하는 생활하수 처리 및 하천 수질 개선 등 각 사업의 필요성을 일일이 설명했고, 우 위원장은 이에 공감을 표하고 향후 국회 예결위 심의 과정에서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약속했다.


김 시장은 “파주는 접경지역으로 전체 면적의 88%가 군사시설보호구역으로 묶여있으면서 한편으로는 수도권이라는 이름으로 규제를 받고 있다”며 “국가안보를 위해 규제를 감내해 온 파주시와 시민들에 대한 배려 차원에서도 주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사업들에 대해 국비 지원이 꼭 필요하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