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8 (토)

  • 맑음동두천 2.2℃
  • 맑음강릉 7.6℃
  • 맑음서울 1.8℃
  • 맑음대전 4.8℃
  • 맑음대구 5.5℃
  • 구름조금울산 6.8℃
  • 구름조금광주 6.4℃
  • 구름많음부산 7.7℃
  • 흐림고창 5.5℃
  • 흐림제주 8.5℃
  • 맑음강화 1.3℃
  • 맑음보은 4.0℃
  • 맑음금산 5.0℃
  • 구름많음강진군 7.0℃
  • 맑음경주시 5.9℃
  • 구름많음거제 7.5℃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경기도의회 왕성옥의원, 2020년 보건건강국 행감에서 지적

“안성 맞춤 아닌 안성맞춤 의원”

URL복사

경기도의회 왕성옥의원(보건복지위원회, 민주당, 비례)이 12일 2020년 경기도 보건건강국 행정사무감사에서 고속도로 안성휴게소 공공병원(가칭 ‘경기도립 안성휴게소의원’) 건립 부지에 대하여 몇 가지 부적절함을 지적하였다. 

 

경기도립 안성휴게소의원은 경부고속도로 상행성 안성 휴게소에 유일하게 존재하는 국내 최초의 응급병원으로 내과와 가정의학과 등에서 1차 진료와 응급처치, 예방접종 등이 가능하다. 

 

경기도는 한국도로공사와 ‘고속도로 휴게소 공공의료기관 설치 관련 업무협약’을 통하여 안성휴게소 일부 부지를 무상으로 임대받는 한편, 76㎡ 규모의 조립식 건물로 건립 예정으로 4억 원의 예산이 책정되었다.

 

왕성옥 의원은 “안성휴게소의 병원 건립 예정 부지를 실제로 현장 답사한 결과, 안성휴게소는 화장실의 물을 정수 처리하여 재사용하는 시스템인데 하필 그 정수 처리장이 병원 건립 예정 위치에서 3m정도 밖에 떨어져 있지 않다. 그 이유 때문인지 파리 등의 해충도 많고 악취도 풍기고 있다. 심지어 그 정수 처리장의 작업을 위하여 작업 차량이 하루 두 번 정차를 하는데 그 위치가 병원 정문 위치다. 이러한 환경을 인지하고도 병원을 건립하는 것이 적절한 것인지 의문이 든다”고 지적했다.

 

이어 “현재 있는 건물을 중축하여 건립한다고 들었는데, 정수 처리 시설에서 발생하는 암모니아 등이 축척될 수는 위험한 밀폐공간은 아닌지, 만일 화재라도 난다면 재난이 될 수 있다”고 주장하였다.  

또한 왕성옥 의원은“근본적으로 안성휴게소가 이용자 수나 주민의 접근성 등을 고려하였을 때 공공병원 위치로 적정한 것인지 검토하고, 지적한 사항에 대하여는 현재 건물을 임차하고 있는 주식회사 영풍이나 한국도로공사와 협의하여 필요한 조취를 취하길 바라며 앞으로 해당 위치에 공공병원이 건립될 경우 그 소유권이나 사용권에 관한 필요한 등기 등 법적인 절차를 철저히 하여 도립정신병원 기부채납 분쟁과 같은 일은 없어야 한다”고 경기도립 안성휴게소의원의 내실 있는 추진을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