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7 (화)

  • 구름많음동두천 23.8℃
  • 맑음강릉 25.1℃
  • 구름조금서울 24.9℃
  • 구름조금대전 25.4℃
  • 구름많음대구 25.6℃
  • 구름많음울산 22.0℃
  • 맑음광주 25.2℃
  • 구름많음부산 22.3℃
  • 구름조금고창 22.1℃
  • 맑음제주 22.1℃
  • 구름많음강화 21.3℃
  • 맑음보은 22.6℃
  • 구름조금금산 24.3℃
  • 구름많음강진군 23.2℃
  • 구름많음경주시 25.3℃
  • 구름많음거제 22.3℃
기상청 제공


경기뉴스

용인시 기흥장애인복지관서 장애인 300여명에 생활용품 전달

 (경기남부인터넷신문) 용인시는 지난 4~7일 기흥장애인복지관의 행복마을 지킴이 가족봉사단이 관내 고령 장애인 300여명에게 비대면으로 생활용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복지관은 매년 가족봉사단을 꾸려 취약계층 장애인을 돕는 봉사활동을 운영해왔는데 코로나19 위기로 대면 접촉이 어려워지자 물품을 전달하는 식으로 전환한 것이다. 60팀의 봉사자들은 부모의 차량을 이용해 복지관서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물품을 수령한 뒤 대상 가구 문 앞에 전달하고 전화로 수령여부와 안부를 확인했다. 마스크와 치약, 칫솔, 세탁세제 등 생필품은 복지관이 삼양식품, 하이트진로음료, 롯데건설 등 기업체에서 후원받아 마련했다. 시 관계자는 “복지관이 감염병 위기로 어렵게 지내는 장애인을 위해 비대면 방식으로 봉사를 해줘 감사하다”며 “비록 봉사자와 장애인이 거리두기로 직접 만나진 못했지만 마음의 거리는 가까워졌을 것”이라고 말했다.

용인시 기흥장애인복지관서 장애인 300여명에 생활용품 전달

 (경기남부인터넷신문) 용인시는 지난 4~7일 기흥장애인복지관의 행복마을 지킴이 가족봉사단이 관내 고령 장애인 300여명에게 비대면으로 생활용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복지관은 매년 가족봉사단을 꾸려 취약계층 장애인을 돕는 봉사활동을 운영해왔는데 코로나19 위기로 대면 접촉이 어려워지자 물품을 전달하는 식으로 전환한 것이다. 60팀의 봉사자들은 부모의 차량을 이용해 복지관서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물품을 수령한 뒤 대상 가구 문 앞에 전달하고 전화로 수령여부와 안부를 확인했다. 마스크와 치약, 칫솔, 세탁세제 등 생필품은 복지관이 삼양식품, 하이트진로음료, 롯데건설 등 기업체에서 후원받아 마련했다. 시 관계자는 “복지관이 감염병 위기로 어렵게 지내는 장애인을 위해 비대면 방식으로 봉사를 해줘 감사하다”며 “비록 봉사자와 장애인이 거리두기로 직접 만나진 못했지만 마음의 거리는 가까워졌을 것”이라고 말했다.

용인시 기흥장애인복지관서 장애인 300여명에 생활용품 전달

 (경기남부인터넷신문) 용인시는 지난 4~7일 기흥장애인복지관의 행복마을 지킴이 가족봉사단이 관내 고령 장애인 300여명에게 비대면으로 생활용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복지관은 매년 가족봉사단을 꾸려 취약계층 장애인을 돕는 봉사활동을 운영해왔는데 코로나19 위기로 대면 접촉이 어려워지자 물품을 전달하는 식으로 전환한 것이다. 60팀의 봉사자들은 부모의 차량을 이용해 복지관서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물품을 수령한 뒤 대상 가구 문 앞에 전달하고 전화로 수령여부와 안부를 확인했다. 마스크와 치약, 칫솔, 세탁세제 등 생필품은 복지관이 삼양식품, 하이트진로음료, 롯데건설 등 기업체에서 후원받아 마련했다. 시 관계자는 “복지관이 감염병 위기로 어렵게 지내는 장애인을 위해 비대면 방식으로 봉사를 해줘 감사하다”며 “비록 봉사자와 장애인이 거리두기로 직접 만나진 못했지만 마음의 거리는 가까워졌을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