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8 (수)

  • 맑음동두천 9.9℃
  • 맑음강릉 13.5℃
  • 맑음서울 11.6℃
  • 연무대전 12.1℃
  • 맑음대구 11.8℃
  • 구름많음울산 12.1℃
  • 맑음광주 13.5℃
  • 구름많음부산 14.5℃
  • 맑음고창 12.9℃
  • 맑음제주 15.6℃
  • 맑음강화 10.4℃
  • 맑음보은 11.1℃
  • 맑음금산 11.1℃
  • 맑음강진군 14.0℃
  • 구름많음경주시 12.2℃
  • 맑음거제 12.2℃
기상청 제공

남양주시 조광한시장, “아이조아 타운 정책 발표” 정부 출산 정책에 대한 통렬한 반성과 혁신적 변화 제시!

URL복사

문제의 현실과 시급성, 출산 정책의 근본적 문제 등 언급

지원 현실화 위한 주택자금 지원과 실수요 반영한 임대주택 공급 강조

 

남양주시 조광한시장은 14일 위스테이 별내 커뮤니티센터에서 OECD 저출산율 1위인 우리나라의 출산 감소와 다자녀 가정 지원 대책의 문제점을 분석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한 전략적 정책 방향을 제시하는 기자 브리핑을 열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정부는 2006년부터 올해까지 15년간 225조의 예산을 투입하였고 내년에는 46조를 편성해 놓는 등 실로 막대한 비용을 저출산 문제 극복을 위해 투입하고 있다. 하지만 대한민국 출산율은 0.84명으로 OECD 국가 중 최하위에 머무르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정책의 효과를 보지 못하는 이유는 두 가지가 핵심이다. 미취학 아동인 0세에서 7세에 대한 양육비는 정부와 지자체 예산으로 지원되고 있지만, 8세에서 24세의 양육에 대한 지원은 단절돼 있다. 또한 10년간 주거면적은 증가하고 있지만 국토부 행정규칙이 제시하는 최저주거기준은 10년째 제자리걸음으로 실제 공급되는 다자녀 주택은 그 면적이 현실과 괴리돼 있다.”라고 강조했다.

 

조 시장은 마지막으로“다자녀 정책에 대한 본질적인 재검토와 정책 대상의 실수요 파악, 단절 구간이 없는 양육비 지원 현실화가 절실하다.

시민과의 최접점인 지자체는 물론 국가적 문제인 만큼 대한민국 정부가 위급한 현 상황에 대한 심각성을 인식하고 난국을 타개할 과감한 정책 마련이 시급하다.”라고 말했다.

 

한편, 남양주시는 다자녀 가정에 대한 주거 안정과 양육비 지원 현실화를 위해 주택자금 지원 및 임대주택 공급 방안을 제시했다. △ 200세대 중형평형(33평)의 다둥이 전용주택(가칭 아이조아 타운) 조성 공급 △ 거주지 제약의 문제 해결을 위한 선택적 주택 매입 및 전세자금(각 3억, 2억) 저금리 대출이자 지원 방안이다.

 

또한 미취학 자녀에 대한 양육비 현실화와 기혼자의 주거 안정을 위한 지자체 차원의 대응 방안 및 문제점 등을 해결하기 위한 근본적인 대책을 지속적으로 마련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