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7 (화)

  • 맑음동두천 0.8℃
  • 구름많음강릉 4.3℃
  • 연무서울 3.8℃
  • 연무대전 3.3℃
  • 박무대구 6.8℃
  • 맑음울산 6.4℃
  • 맑음광주 5.7℃
  • 맑음부산 7.4℃
  • 맑음고창 0.9℃
  • 맑음제주 8.3℃
  • 맑음강화 1.0℃
  • 맑음보은 0.6℃
  • 맑음금산 -0.1℃
  • 맑음강진군 3.3℃
  • 맑음경주시 6.2℃
  • 맑음거제 8.9℃
기상청 제공

신상진 성남시장, ‘4차 산업특별도시’...“디지털 돌봄 꼭 필요”

가천대 김영주 교수팀과 협력…‘디지털 돌봄 플랫폼 구축’

신상진 성남시장이 지난 16일 판교종합사회복지관에서 열린 ‘사람을 살리는 나무들을 위한 송년 행사’에서 ‘디지털 돌봄’을 강조하며 신중년의 제2의 경쟁력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신 시장은 행사에 참석한 후원자·자원봉사자 등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한 해 동안의 활동을 격려하고 감사패를 전달하며 “우리는 건강 도시를 만들고 건강한 도시는 다시 우리를 건강하게 만든다”고 말했다.

 

지난 10월 ‘성남시를 대한민국 4차산업 특별도시로 만들겠다’는 로드맵과 ‘돌봄 현장에서도 디지털 전환을 실현하겠다’는 복지 분야 로드맵을 제시하고 지역 내 디지털 돌봄 플랫폼을 구축해 신중년과 고령자를 대상으로 디지털 격차를 해소할 수 있는 사업 계획을 밝힌 바 있다.

 

신 시장은 “다가오는 초고령화 사회를 대비하기 위한 디지털로의 전환과 건강관리에 힘써야 한다”며 “디지털 돌봄 플랫폼 구축의 기초 마련하고 있는 가천대학교(총장 이길여) 김영주 교수팀을 격려한다”고 했다.

한편 가천대 김영주 교수팀은 ‘성남시 4차산업 특별도시가 만드는 디지털 돌봄’을 실천하기 위한 ‘건강한 도시 만들기 프로젝트’ 원고를 신 시장에게 전달하고 감수를 제의했다.

 

이에 신 시장은 “디지털 돌봄은 성남시에 꼭 필요한 사업으로 시를 위한 프로젝트를 준비해주신 김 교수팀께 감사한다”며 “내년에 책을 출판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성남시는 디지털 돌봄 플랫폼을 판교종합사회복지관을 시작으로 2023년 중원구와 분당구로 늘려 확대 시행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지역 대학인 가천대와 협력을 통해 다양한 계층의 시민이 과학적인 건강관리를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고 이를 통해 시가 더욱 건강한 도시로 발전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