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1 (금)

  • 구름많음동두천 31.2℃
  • 구름많음강릉 29.6℃
  • 흐림서울 30.8℃
  • 구름많음대전 31.8℃
  • 흐림대구 30.0℃
  • 구름많음울산 26.2℃
  • 흐림광주 30.3℃
  • 구름많음부산 27.5℃
  • 구름많음고창 29.7℃
  • 구름많음제주 26.9℃
  • 흐림강화 24.6℃
  • 구름많음보은 30.2℃
  • 구름많음금산 31.2℃
  • 흐림강진군 27.6℃
  • 구름많음경주시 29.7℃
  • 구름많음거제 28.3℃
기상청 제공

문화/미디어

마우리치오 카텔란's '바나나의 신분상승을 이루어준 미술가'

카텔란은 1960년 이탈리아 파드와 출신

일부 관객들로부터 논란 대상 되기도

[사진=경기포스트 심석진 기자]

 

[경기포스트=심석진 기자] 마우리치오 카텔란 (Maurizio Cattelan)는 이탈리아 출신의 현대 미술가이며, 독특하고 유머러스한 작품으로 유명하다.

카텔란은 1960년 이탈리아 파드와 출신으로, 뉴욕을 기반으로 활동하고 있다. 그는 1990년대 초반부터 작품을 선보이기 시작했으며,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발표해왔다. 대표작품으로는 인형, 동물, 사람 등의 형태로 제작된 조각들이 있으며, 이들은 기괴한 모습으로 전시된다.

그의 작품은 종종 일상적인 대상이나 상황을 가지고 놀라운 효과를 연출하며, 관객들에게 생각을 유도한다. 대표적인 작품으로는 1999년에 발표된 'La Nona Ora'가 있다. 이 작품은 교황 요한 바울 2세가 총을 맞아 쓰러진 모습을 담은 조각이다.

또한, 2019년에는 뉴욕 솔로몬 R. 구겐하임 박물관에서 개최된 전시회에서 그의 작품 'Comedian'이 화제를 모았다. 이 작품은 벽에 달린 바나나를 끈으로 매달아 보는 것으로, 작품이 12만 달러에 팔렸다는 보도가 있다.

 

카텔란은 현대미술계에서 매우 중요한 인물 중 하나로 꼽히며, 그의 작품은 전 세계적으로 수많은 전시회에서 선보이고 있다. 그의 작품은 현대사회와 예술에 대한 새로운 시각과 이해를 제공하며, 미술계와 관객들에게 큰 영향을 미치고 있다.

그는 대중 문화나 정치적 이슈 등을 주제로 삼아 작품을 선보이기도 합니다. 이들 작품은 관객들에게 새로운 시각과 생각을 제공하며, 현대사회 문제점을 노골적으로 비판하는 성격을 가지고 있다.

 

더불어 1999년 부터 2011년까지 빈나레비엔날레에서 선보인 작품들은 전 세계적으로 화제를 모았다. 또한, 2011년에는 뉴욕(Guggenheim Museum)에서 대규모 회고전을 개최하기도 했다.

하지만 그의 작품은 반대로 일부 관객들로부터 논란의 대상이 되기도 한다. 특히 그의 일부 작품들은 종종 선정적이거나 외설적인 내용이 담겨 있어서, 일부 관객들 사이에서 분노와 비판을 받는다.

 

[사진=경기포스트 심석진 기자] 그, 2001, 플래티넘실리콘, 유리섬유, 머리카락, 옷, 신발, 101×41×53cm [사진=경기포스트 심석진 기자] 프랭크와 제이미, 2002, 플래티넘 실리콘, 유리섬유, 강철, 머리카락, 옷, 신발,192×50×48cm[사진=경기포스트 심석진 기자] 그림자, 2023, 플래티넘실리콘, 유리섬유, 강철, 머리카락.옷,식료품, 냉장고. 180×75×50cm​​​​​​​[사진=경기포스트 심석진 기자] [사진=경기포스트 심석진 기자]

 

[Gyeonggi Post = Reporter Sims] Maurizio Cattelan is an Italian contemporary artist known for his unique and humorous works. Born in Padua, Italy in 1960, he is based in New York and has been presenting works in various genres since the early 1990s. His works often take the form of sculptures depicting dolls, animals, and people, which are exhibited in eerie forms.

 

His works often produce surprising effects using everyday objects or situations, inducing viewers to think. One of his representative works is "La Nona Ora," a sculpture depicting Pope John Paul II being shot and falling.

 

In 2019, his work "Comedian" gained attention at a exhibition held at the Solomon R. Guggenheim Museum in New York. The work consisted of a banana attached to a wall with a duct tape, and it was reported to have sold for $120,000.

 

Cattelan is considered one of the most important figures in the contemporary art world, and his works are exhibited at numerous exhibitions worldwide. His works provide new perspectives and understanding of modern society and art, and have a significant impact on the art world and audiences.

He also presents works on popular culture and political issues, providing viewers with new perspectives and thoughts, and often explicitly criticizing societal issues.

 

His works presented at the Venice Biennale from 1999 to 2011 gained worldwide attention. In addition, in 2011, a large retrospective exhibition was held at the Guggenheim Museum in New York.

However, his works sometimes become controversial and are criticized by some audiences. In particular, some of his works contain sexual or vulgar content, causing anger and criticism among some viewers.

리움미술관 카텔란 전시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55길 60-16

운영시간 : 화~일 10:00~18:00 (매주 월요일 정기휴무) 02 2014 6900

 

출처 : 경기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