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1 (금)

  • 구름조금동두천 28.6℃
  • 구름조금강릉 28.3℃
  • 맑음서울 30.3℃
  • 구름많음대전 31.1℃
  • 구름많음대구 29.7℃
  • 구름많음울산 24.9℃
  • 흐림광주 27.8℃
  • 구름많음부산 24.4℃
  • 구름많음고창 27.4℃
  • 구름많음제주 27.1℃
  • 구름조금강화 25.5℃
  • 구름조금보은 29.3℃
  • 구름많음금산 30.2℃
  • 구름많음강진군 25.8℃
  • 흐림경주시 27.0℃
  • 구름많음거제 23.8℃
기상청 제공

용인특례시청 씨름단 박민교『위더스제약 2023 민속씨름 보은 장사씨름대회』

용인특례시청 씨름단 박민교 선수 한라장사에 등극하다.

용인특례시청 씨름단의 박민교 선수(21)가 민속씨름 데뷔 2년 만에 마침내 생애 첫 한라장사에 등극했다.

 

장덕제 감독의 지도를 받는 박민교 선수는 22일 충북 보은군 보은국민체육센터에서 개최된 2023 민속씨름 보은 장사씨름대회 한라장사 결정전에서  통산 11회 우승에 빛나는 최성환(31·영암군민속씨름단)선수를 3대2로 꺾고 4번째 장사 도전 만에 감격의 첫 장사에 등극하였다.

특히  박민교 선수는 올 시즌 두 차례 결승에 올라 모두 패배를 당했던 차민수(22·영암군민속씨름단와 최성환을 상대로 설욕을 하며 첫 정상에 올라 더욱 값진 우승으로 여겨지고  있다.

 

박민교 선수는 우승 후 인터뷰에서 “3번이나 결승에 올라 모두 어이없게 패해 아쉬움이 많았는데 첫 장사에 오르게 돼 너무도 감격스럽고 기쁘다”라며 “그동안 김무호 선수와 차민수 선수 등 비슷한 또래 선수들이 장사에 오르는 것을 보고 많이 부러웠는데 앞으로 그들의 기록을 넘어설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첫 장사 등극의 소감을 밝혔다.

 

박민교 선수는  최성환 선수를 상대로 첫 경기에서 들배지기 되치기로 기선을 잡았으나,  둘째 경기와  세번째 경기에서 들배지기와 안다리로 내리 패해 1대2 역전을 내주었다.  하지만  네 번째 경기에서 들배지기로 승리해  승부를 마지막 판으로 몰고 간 뒤 들배지기로  마무리해 모래판에서 포효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