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4 (금)

  • 구름조금동두천 16.3℃
  • 맑음강릉 14.2℃
  • 구름조금서울 19.4℃
  • 구름조금대전 18.5℃
  • 구름조금대구 16.4℃
  • 구름많음울산 14.4℃
  • 구름많음광주 18.7℃
  • 구름많음부산 16.6℃
  • 구름많음고창 15.0℃
  • 흐림제주 18.9℃
  • 구름조금강화 16.0℃
  • 구름조금보은 15.3℃
  • 구름조금금산 15.9℃
  • 구름많음강진군 16.1℃
  • 구름조금경주시 13.2℃
  • 구름많음거제 15.3℃
기상청 제공

염태영 시장, 수원시 연화장 시설개선 공사현장 점검

노후화된 시설 리모델링, 봉안시설 신축… 11월까지 진행 예정

URL복사

 

(경기남부인터넷신문) 염태영 수원시장이 16일 수원시 연화장 시설개선 공사 현장을 찾아가 진행 상황을 점검했다, 지난해 5월 시작된 연화장 시설개선 공사는 올해 11월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노후화된 시설을 리모델링하고 장례시설을 확충하고 봉안시설을 신축한다.

염태영 시장은 “시민들이 편리하게 연화장을 이용할 수 있도록 버스회차 공간, 버스대기 장소를 개선하라”며 “실내 봉안단은 최신 방식으로 조성하라”고 말했다.

이어 “카페, 전시를 할 수 있는 문화공간을 조성해 시민들이 언제든지 편안하게 찾을 수 있는 연화장을 만들어 달라”고 덧붙였다.

개선공사는 2단계로 이뤄지는데, 1단계 공사는 장례식장·추모의집 제례실 증축, 지하주차장 리모델링 등이다.

6월 28일 재개장을 목표로 공사를 진행 중이다.

11월 완료 예정인 2단계 공사는 봉안·문화동 신축, 승화원 증축, 토목·조경 공사 등이다.

시설 개선 공사가 준공되면 빈소는 2실이 늘어난 12실이 된다.

모든 빈소 내에 유족 휴게실·전용 화장실·샤워실을 설치한다.

연화장은 2001년 1월 15일 문을 열었다.

화장시설뿐 아니라 장례식장, 추모공간까지 갖춘 국내 최초의 종합장사시설이었다.

기존 화장장, 장례식장의 어둡고 우울한 분위기에서 벗어나 ‘밝으면서도 품격 있는 공간’으로 지어졌다.

이번 시설 개선공사는 개장 이후 20년 만에 처음으로 진행하는 것이다.